부천시, 전국 최초 공정무역도시 ‘재인증’

차동길기자 | 입력 : 2019/10/30 [13:38]

▲ 부천시가 전국 최초로 공정무역도시로 재인증을 받았다.     © 차동길기자

 

▲     © 차동길기자

 

부천시가 20191025일 전국 최초공정무역 재인증도시가 됐다.

 

부천시는 지난 25일 하남시 문화예술회관에서 진행된 ‘2019 경기 공정무역 포트나잇(FortNight) 개막식에서 한국공정무역마을위원회로부터 전국 최초 공정무역도시 재인증을 획득하고 현판과 인증서를 전달받았다.

 

공정무역도시로 인증을 받기 위해서는 공정무역 조례 제정, 위원회 구성, 판매처 확보, 상품사용, 교육 및 캠페인 등의 인증조건을 갖추어야 한다.

 

부천시는 20176월 최초인증 후 지난 2년여 동안 경기두레생활협동조합, 아이쿱생활협동조합 등 공정무역 활동가를 중심으로 캠페인, 홍보, 인식확산 교육 등을 꾸준히 추진해 온 결과 공정무역도시로 재인증을 받는 쾌거를 이루었다.

 

개막식에 참석한 조효준 문화경제국장은 “20176월 최초 인증 이후 또다시 공정무역도시 재인증을 받게 돼 매우 기쁘다라며 부천시는 그동안 공정무역육성위원회, 공정무역 활동가와 함께 시장·나들가게·교회·대학 등을 망라한 공정무역제품 공급망 형성에 힘써왔다. 부천시가 재인증 도시답게 앞으로도 공정무역 도시로서의 지속가능성을 확보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공정무역 포트나잇(FortNight) 행사는 공정무역을 알리고 기념하는 2주간의 집중 캠페인으로 1997년 영국 스코틀랜드에서 시작되었으며 경기도에서는 2018년부터 이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