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여월2단지 커뮤니티 봉사단, 아동 돌봄 활동 시작

2019 경기도 아동돌봄공동체 조성 공모에 선정·추진

차경호기자 | 입력 : 2019/10/31 [08:54]

▲ 여월2단지 커뮤니티봉사단 최은경 대표가 아동 돌봄 활동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 차경호기자



부천시 성곡동의 여월2단지 커뮤니티봉사단2019년 경기도 아동돌봄공동체 공모에 선정되어 10월부터 여월휴먼시아 2단지 내 거점 공간(베르네 문고)에서 본격 아동 돌봄 활동을 시작했다.

 

경기도 공동체지원과가 주관한 아동돌봄공동체 공모 사업은 지역의 공동체 자원과 유휴공간을 활용하여 돌봄 사각을 해소하고 온 마을이 함께 아이를 키우는 새로운 돌봄 문화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선정 시 돌봄 공간 시설개선(공간조성)과 돌봄 사업(프로그램 운영) 등의 비용을 지원받는다.

 

경기도 공동체지원과는 올해 2월 공모하여 경기도 내 10개 시·, 10개 마을공동체를 최종 선정하였으며 부천에서는 1개소(여월2단지 커뮤니티봉사단)가 선정되었다.

 

봉사단은 3년간 총 6천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됐다. 사업 첫해인 2019년에는 시설개선비 및 돌봄 사업비 등으로 42백만 원을 지원받았으며, 향후 2년 동안 돌봄 사업비로 18백만 원을 지원받게 될 예정이다.

 

봉사단은 지난 5월 역량 강화 워크숍, 아동 돌봄 기본교육을 시작으로 7월 공간조성을 완료하였고 일시·긴급 돌봄, 공동육아(다문화 및 조손 가정 포함), 문화 프로그램 등의 돌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여월2단지 커뮤니티봉사단 최은경 대표는 아파트 단지 내 커뮤니티 시설을 활용하여 맞벌이 부부, 한부모 가정의 아이들을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공간에서 부모와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프로그램을 지원하여 주민과 주민이 소통하는 거점 공간으로 거듭나는 마을공동체를 이루도록 할 것이며, 사업 대상지를 기존 2단지에서 성곡동 관내 인근 단지까지 확대하여 운영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