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동절기 대비 ‘사랑愛집수리’

한국폴리텍대학교 인천캠퍼스 전기에너지시스템과에서 재능기부

차동길기자 | 입력 : 2019/11/06 [13:54]

▲ 부천시 ‘사랑愛집수리’ 활동에 참여한 한국폴리텍대학교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차동길기자

 

▲ 한국폴리텍대학교 인천캠퍼스 학생들이 부천시 ‘사랑愛집수리’ 활동에 참여했다.     © 차동길기자

 

부천시자원봉사센터는 지난 111일 동절기를 대비하여 부천시 취약계층 5가구를 대상으로 전기설비 개·보수를 지원하는 ‘2019년 사랑집수리활동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활동은 한국폴리텍대학교 인천캠퍼스 전기에너지시스템과(담당 교수 이규삼) 학생들이 학교에서 배운 지식을 활용하는 봉사동아리인 너랑나랑의 재능기부로 이루어졌다.

 

센터는 낮은 경제소득 수준과 주거환경 노후화 등으로 누전 및 화재위험에 노출된 취약계층 가구를 사랑집수리 대상자로 선정하여 너랑나랑과 함께 노후 등기구 및 노출배선을 교체하고 분전반 누전 및 절연 점검 동작 상태를 확인하는 등 안전한 주거 환경 조성을 위한 활동을 펼쳤다.

 

센터는 집수리 봉사활동과 함께 간선도로의 전신주 및 신호등주 현수막 부착용 노끈 제거, 가로등주 안정기 점검구 절연보강 및 커버 보강작업도 진행했다.

 

전기설비 개보수를 받게 된 원미동 이모 어르신(80)“8년 전 이 집으로 이사 온 이후 제일 환한 집이 되었다. 사람 불러서 수리하려고 해도 엄두가 나지 않아 그냥 지냈었는데 집이 훤하니 기분도 좋아진다라고 말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이규삼 한국폴리텍대학 교수는 대학에서 배운 전문기술을 지역의 소외된 이웃에게 나누는 것은 봉사활동을 하는 우리에게 보람된 일이다라며 학생들도 배우고 나누는 일에 보람을 느끼며 한층 성숙해지길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석상균 자치분권과장은 전기장판 등 난방기구가 집중될 시기를 대비해 전기점검이 이루어져 전기재해를 예방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다양한 분야의 재능기부로 건강하고 안전한 부천을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부천시자원봉사센터는 관내 취약계층 및 복지 사각지대의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하고자 전문봉사단을 모집하고 있다. 주거환경개선 관련 문의는 부천시자원봉사센터(032-625-6501)로 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