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오정보건소, 돌봄 공백 최소화 노력

쉼터 중단에 따른 직접방문서비스 제공... 코로나19 불안함 해소 기대

차동길기자 | 입력 : 2020/03/05 [08:55]

▲ 오정치매안심센터  © 차동길기자



천시 오정보건소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치매안심센터 쉼터 프로그램 참여자의 가정에 작업치료사와 간호사가 직접 방문하는 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치매안심센터 쉼터는 경증치매환자와 치매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인지재활 프로그램이다.

 

오정보건소는 지난 2월 코로나 확산에 따라 면역력이 취약한 어르신을 보호하기 위해 잠정적으로 쉼터 운영을 중단하였다. 이에 오정치매안심센터는 쉼터 참여자에게 수시로 전화하거나, 작업치료사와 간호사가 직접 어르신의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마스크 등을 제공하는 등 돌봄 공백의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방문 건강관리서비스를 받은 한 어르신은 집에 혼자 있기 불안하면서도 답답했는데 전문 선생님이 방문하여 코로나 예방법을 직접 알려주어 고맙다하루 빨리 상황이 좋아져서 쉼터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싶다며 감사함을 표했다.

 

김계동 오정보건소장은 가정방문을 통해 면역력이 약한 어르신들을 코로나19로부터 보호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어르신들의 답답함과 막연한 불안을 해소할 수 있는 건강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치매 관련 문의사항이 있거나 도움이 필요한 경우 치매상담 콜센터(1899-9988)로 연락하여 전문상담사의 상담을 받을 수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