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3년째 전체 시민 대상 자전거 보험 가입

모든 부천시민 대상으로 1년간 자전거 보험 가입

차경호기자 | 입력 : 2020/03/18 [22:52]

 

▲ 2019년 진행한 자전거대행진에 부천시민들이 참여했다  © 차경호기자



부천시는 시민들의 안전사고에 대비하고 자전거 이용을 활성화하기 위해 3년째 전체 부천시민을 대상으로 자전거 보험에 가입했다고 16일 밝혔다.

 

보험기간은 올해 35일부터 내년 34일까지 1년간이며, 부천시에 주민등록을 둔 모든 시민(외국인 포함)은 별도의 절차 없이 자동 가입되고, 보험기간 중 전국 어디서나 자전거 사고가 발생했을 때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자전거로 인한 사망(15세 미만은 제외)과 후유 장애 시 최고 7백만 원을 지급한다. 자전거 상해진단 위로금은 4주에 30만 원으로, 10만 원씩 주 수별로 일괄 상향 지급하며, 입원 시 지급되는 기준도 6일에서 4일로 완화하였다. 자동차 사고로 인한 벌금, 변호사 선임 비용, 교통사고 처리 지원금도 각각 상향되어 지급한다.

 

자전거 등록제의 활성화를 위하여 등록한 자전거에만 지급하던 대인배상에 올해는 대물배상까지 보장받을 수 있도록 범위를 확대하였다.

 

보험 청구는 사고 발생일로부터 3년 이내에 청구할 수 있으며, 행정복지센터나 부천시 자전거 통합 홈페이지(bike.bucheon.go.kr)에서 관련 서류를 작성하여 DB손해보험사(1899-7751)로 직접 청구할 수 있다.

 

한상휘 도로사업단장은 자전거 이용 인구가 증가하면서 시민들이 안전하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한 보험이라며 시민들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사고 발생 시 보장내용을 철저히 확인해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