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22일 코로나19 확진 환자 2명 추가 발생

부천시 누적 확진환자 50명… 완치퇴원 10명, 치료중 40명

차경호기자 | 입력 : 2020/03/23 [08:47]

▲ 코로나캠페인  © 차경호기자



부천시에 22일 코로나19 확진환자가 2명 추가 발생하여, 누적 확진환자는 50(완치퇴원 10)이다.

 

추가 확진 판정을 받은 2명은 모두 부천 19번 확진환자(서울 구로구 콜센터 관련)의 접촉자이면서 38일 생명수교회의 예배에 참석한 교인들로 괴안동에 거주하는 40대 여성(부천 49)소사본동에 거주하는 40대 여성(부천 50)이다.

 

해당 확진자는 자가격리 중 격리해제를 앞두고 한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아 자택 외 이동 경로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 환자의 자택 및 인근 지역은 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부천시민들께서는 스스로 개인위생 수칙을 준수하는 방역 주체가 되어 달라“322일부터 45일까지는 외출을 가급적 자제해주시고 최대한 집에 머무르시면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통한 생활 방역에 적극적으로 동참해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