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곡동, 사랑의 후원 릴레이로 코로나19 극복

어린이집에서 직접 제작한 면 마스크 기부 등 온정의 손길 이어져

차경호기자 | 입력 : 2020/04/07 [09:22]

▲ 온빛가득어린이집 교사들이 직접 만든 면 마스크  © 차경호기자



성곡동행정복지센터(동장 최원분)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에게 힘이 되고자 하는 따뜻한 마음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3일 성곡동 관내에 위치한 온빛가득어린이집(원장 이정민)에서 선생님들이 손수 제작한 면 마스크 50매와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으로 구매한 일회용 마스크 200매를 성곡동 행정복지센터에 기부했다.

 

면 마스크는 필터 교체용으로 제작되어 안전성을 높였고, 오염 없이 위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개별포장되어 이웃을 향한 선생님들의 고운 마음을 여실히 보여주었다.

 

제작에 참여한 이정민 온빛가득어린이집 원장은 마스크를 구하기 어려운 소외계층에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넉넉지 않은 수량이지만 우리가 만든 면 마스크가 코로나19를 극복하는 데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지난 330일 익명의 기부자도 코로나19로 위험에 처해있는 이웃에게 작게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는 내용의 손 편지와 함께 쌀 10kg 10포를 기탁했다.

 

또한, 지난 320일에도 영각사 부천선원에서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달라며 현미 10kg 4포를 기탁하였고, 같은 날 지역의 일반 후원자도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아이들에게 전달해달라며 과자 및 음료 9박스를 기부했다.

 

▲ 온빛가득어린이집 교사들이 면 마스크를 제작하고 있다  © 차경호기자

 

최원분 성곡동장은 어린이집에서 손수 제작해주신 면 마스크와 지역의 후원자께서 전해주신 쌀 등은 필요한 분들에게 잘 전달하겠다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성곡동에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쌀 10포를 기탁한 익명의 기부자가 작성한 손 편지   © 차경호기자

 

▲ 익명의 기부자가 쌀 10포를 기탁했다   © 차경호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