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녹색복지서비스 제공할 111호 소공원 조성

원도심 주택밀집지역 여월동 44-91번지에 공원조성… 6월 15일 개방

차동길기자 | 입력 : 2020/06/16 [08:58]

▲ 부천시가 여월동 44-91번지 일원에 111호(가칭) 소공원을 조성했다  © 차동길기자

 

  © 차동길기자

 

부천시가 원도심 주택가 밀집지역인 여월동 44-91번지 일원에 단비와 같은 소공원을 조성하여 615일 시민에게 개방한다.

 

이번에 조성한 111(가칭) 소공원은 면적 1,044㎡, 무장애 순환 산책로, 헬스형 운동 공간, 다목적 휴게 쉼터로 구성되어 소공원의 특성을 강조한 테마형 정원 녹지 공원이다.

 

본 대상지는 200412월 서태말 지구단위계획에 따라 공원으로 최초 결정된 뒤 시 여건상 장기 미집행공원으로 남겨진 곳이었다. 하지만 시에서 2015년부터 토지 보상과 공원 조성을 위해 이행절차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결과, 201911월 국비 3억 원(특교세)을 확보하고 조성사업을 마무리할 수 있게 되었다.

 

부천시는 지역 주민들이 처한 코로나19, 미세먼지, 이상 기온 등 어려운 환경 속에서 녹색빛 사랑과 기쁨을 누리고 위기를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수목 식재에 세심한 노력을 기울였다.

 

공원 중심부에는 녹음수가 배치되어 있고, 산책길을 따라가며 수목의 질감과 계절감을 느낄 수 있는 크고 작은 나무(이팝, 산수유, 공작단풍 등)를 배치했다. 공원에는 계절별로 다양한 꽃과 잎을 관찰할 수 있는 초본류(라벤다, 붓꽃, 구절초 등)와 고즈넉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그라스류(수크령, 블루마운틴, 대사초 등) 등 눈을 즐겁게하는 총 5210,056본이 어우러져 식재되어 있다.

 

시에서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하기 위해 노력한 결과, 지역 주민들도 아기자기한 테마형 정원으로 변화된 내 집 앞 공원의 모습에 기쁜 마음을 표했다.

 

홍성관 공원사업단장은 여월동 소공원 조성과 더불어 지역의 특성과 다양한 주민의견을 반영한 테마형 공원 조성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관리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히며, “녹색복지서비스를 제공할 공원 조성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