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 중동 중협의회‘사랑의 집수리’행사

우리 이웃들의 행복한 생활에 작은 도움을 드려요

차동길기자 | 입력 : 2020/06/17 [08:37]

▲ 새마을 중동 중협의회 ‘사랑의 집수리’ 행사 진행 모습  © 차동길기자

 

  © 차동길기자

 

  © 차동길기자


새마을지도자 중동 중협의회
(회장 전종수)는 지난 13일 우리 이웃에게 보다 쾌적한 주거환경을 만들어주고 이웃사랑을 실천하기 위한사랑의 집수리행사를 시행하였다고 16일 밝혔다.

 

사랑의 집수리는 매년 2~3가구를 대상으로 도배와 장판교체 및 도색작업 등을 통해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해 주는 행사로, 올해도 저소득 1가구를 선정하여 더운 초여름 날씨에도 불구하고 토요일 이른 아침부터 구슬땀을 흘렸다.

 

도배와 장판교체를 지원받은 어르신은 그동안 얼룩과 곰팡이, 악취로 집안에서 지내기 매우 불편해서 이사를 가야 할까를 고민할 정도로 심각했지만, 비용 문제로 어려움이 많아 포기했었다. 그렇지만 집안이 깨끗해져 다가올 한여름 더위와 장마에도 잘 지낼 수 있을 것 같아 정말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전종수 회장은더운 날 어려움이 많았지만 어르신이 기뻐하는 얼굴을 보니 보람차다. 이웃들이 행복하게 생활하시는데 작게나마 도움이 되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회원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종구 중동장은 매년사랑의 집수리행사로 지역주민을 위해 봉사하시는 새마을지도자 위원들께 감사 인사를 전한다. 올해도 여러분의 봉사 덕택으로 어려움에 처한 어르신 한 분의 주거환경이 개선돼 기뻐하시는 모습을 보니 마음이 따뜻해졌다.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집수리 봉사가 꾸준히 진행되어 다 함께 행복한 중동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 ‘사랑의 집수리’ 후 모습  © 차동길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