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문화가 흐르는 부천’ 성료…원도심 문화예술 활성화 기대

차경호기자 | 입력 : 2024/06/10 [13:14]

▲ 지난 8일 오정대공원 야외무대에서 ‘2024 문화가 흐르는 부천’ 행사 개최 모습  © 부천우리신문


부천시가 지난 8일 오정대공원 야외무대에서 ‘2024 문화가 흐르는 부천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문화가 흐르는 부천은 상대적으로 문화예술 향유 기회가 적은 원도심 지역 주민들을 위한 음악 공연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추진됐다. 아마추어가 아닌 프로 음악인들의 수준 높은 라이브 공연을 선보이며 부천시민 누구나 문화예술을 누릴 수 있도록 하는 데 의의가 있다.

 

▲ 여보세요 팀의 무대로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 부천우리신문


올해에는 대중가요 남녀혼성 듀엣 여보세요’, 성악전공자들로 구성된 팝페라 그룹 미라클보이즈’, 탄탄한 실력의 재즈밴드 판도라 밴드등 각기 다른 장르로 구성된 세 팀이 모여 풍성한 무대를 꾸몄다.

 

▲ 시민들이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 부천우리신문


먼저 여보세요팀의 달콤한 아로하선곡을 시작으로 시민들의 큰 호응을이끌어 냈으며 미라클보이즈의 웅장한 테너 음색이 오정대공원을 꽉 채웠다. 특히 뮤지컬 삽입곡 지금 이순간을 열창한 후에는 관객들의 반응이 최고조에 달했다.

 

또한, 매력적인 여성 보컬과 콘트라베이스, 드럼 라이브 연주와 함께한 판도라 밴드는 공연의 마지막을 장식하며 지역주민들에게 즐거운 저녁 시간을 선사했다.

 

박은정 부천시 문화예술과장은 이번 원도심 행사는 지역주민들을 위한 뜻깊고 즐거운 자리였다면서 앞으로도 문화와 관련된 지역 격차를 줄이고 모두가 문화예술을 누릴 수 있는 부천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