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고교학점제 전면 적용에 대비 ‘최소 성취수준 보장 지원 선도교사’ 양성

6일, 한양대 에리카에서 선도교사 300명 대상 직무연수 운영

차경호기자 | 입력 : 2024/07/05 [15:51]

▲ 경기도교육청_남부신청사_전경  © 부천우리신문

 

6일 한양대에서 고교 최소 성취수준 보장 선도교사 직무연수 운영

2022 개정 교육과정의 과목별 최소 성취수준 보장 지원 강사교원 양성

교과별 최소 성취수준 보장 지도 계획 수립 등 실습 위주로 편성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임태희)이 교과별 최소 성취수준 보장 지원을 위한 선도교사 양성 직무연수를 개최한다. 2025학년도 고1부터 전면 적용되는 고교학점제의 안착을 도모하고, 학생의 배움과 성장을 지원하는 책임교육 실현을 위한 목적에서다.

6일 한양대학교 에리카캠퍼스에서 개최한 연수에는 교육지원청에서 추천한 선도교사를 비롯해 300여 명의 교사가 참석한다.

주요 내용은 2022 개정 교육과정과 최소 성취수준 보장 이해 과목별 최소 성취수준 진술문 제작법 최소 성취수준 보장 지도 계획 수립 및 실천 등으로 구성했다.

2025학년도에는 2022 개정 교육과정 적용 학년(1)과 이전 교육과정 적용 학년(2, 3)이 달라, 이를 고려한 연수 교육과정을 편성하고 실습 위주로 운영할 예정이다.

도교육청은 고교학점제라는 고교 교육과정의 큰 전환기를 맞아 제도의 안정적 정착과 교원 역량 강화 지원에 힘쓰고 있다. 특히 2022년부터는 교과별 선도교사를 양성해 지난해까지 공통과목(국어, 수학, 영어, 통합사회, 통합과학) 교과를 중심으로 운영해 왔다.

2025년 입학생부터는 최소 성취수준 적용을 전 과목으로 확대함에 따라 공통과목 외에 한국사, 체육, 음악, 미술, 한문 교과 선도교사까지 모두 300명을 양성할 계획이다.

도교육청은 향후 기술가정, 정보, 2외국어 교과의 선도교사 양성과정을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선도교사 네트워크를 구축해 지역별, 교과별 협력체제를 더욱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도교육청 김윤기 교육과정정책과장은 “2025학년도부터 전면 적용되는 고교학점제가 실질적으로 중요한 시기는 지금이라면서 모든 교원이 변화하는 교육 정책에 대해 이해하고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수 이후에는 25개 교육지원청별로 지역의 특성을 살린 후속 연수가이어질 계획이다. 선도교사 연수 과정을 이수한 교사는 교육지원청 및 단위 학교의 최소 성취수준 보장 지도를 현장에서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